롯데홈쇼핑, 증강현실 기술로 가전,가구 가상 배치 '무빙 AR' 도입

마스터
2019-09-17
조회수 212

롯데홈쇼핑, 증강현실 기술로 가전,가구 가상 배치 '무빙 AR' 도입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해 가전,가구 상품을 가상으로 배치하고, 기능 체험까지 가능한 '무빙 AR'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도입했다고 17일 밝혔다.

무빙 AR은 현재 운영 중인 가전,가구 가상 배치 서비스인 'AR View'보다 진화한 서비스로, 상품 내부, 기능 등 상세 확인이 가능하다. 냉장고의 내부를 열어보고, 소파 등받이를 조절할 수 있으며, TV의 경우 동영상을 재생할 수 있는 멀티미디어 기능까지 반영됐다.

롯데홈쇼핑 모바일앱 검색창에 무빙AR(무빙ar, AR, ARview)을 입력하면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원하는 상품을 선택해 가상으로 배치하고 플레이 버튼을 누르면 상품의 작동을 체험할 수 있다. 화면 하단의 추가 버튼을 통해 여러 제품의 복수배치도 가능하다.

롯데홈쇼핑은 온라인 쇼핑에서 오프라인 매장처럼 상품을 체험하고 싶어하는 고객 니즈를 반영해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 현재 적용 상품은 냉장고, 소파, 거실장 등 총 18개 상품이며, 홈 인테리어 상품을 중심으로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한편 롯데홈쇼핑이 지난해 9월 업계 최초로 선보인AR View 서비스의 이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 도입 이후 누적 조회수만 60만 건 이상을 기록했다. 가전,가구 상품의 교환 및 반품율도 도입 이전과 비교해 10% 이상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는 30대에서 40대 초반 이용률이 25%로 가장 높았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수정 기자 / ksj0215@ceoscore.co.kr]


0 0